임산부 비타민D 알뜰살뜰 챙겨요

대한민국 인구의 90%에게 부족한 영양소가
비타민D라는 건 잘 알고 있는 사실이시죠?
이 영양소는 매일 최소한10분에서 20분은
햇빛을 직접 쪼여줘야만
형성된다고 하더라고요.
출퇴근 시간을 제외하고는
쉴 시간도 부족한 직장인들이
일부러 광합성을 하는 건 사치겠죠.
그런데 직장인 뿐만 아니라
임신부인 저도 많이 부족하더라고요.
그래서 뱃속에 있는 아기를 위해서
임산부비타민D 건강기능식품을 찾아보기 시작했죠.

햇빛을 쪼이면 흡수가 된다고는 하지만
일부러 광합성을 하는사람들이 얼마나 될까요?
심지어 피부건강을 해치기 싫어서
자외선 차단제까지 꼼꼼하게 바르기 때문에
피부를 통한 흡수는 더욱 희박하다고 합니다.
그러면 ‘사무실에 있을 때 창문으로 들어오는
햇빛으로는 안 되느냐?’고 반문하는 분들이 계실텐데
우리에게 필요한 자외선이 유리창을
자외선이 통과하지 못해 효과가 없다고 해요.

직장인들의 실상이 이런 정도이니
일을 하지 않고 집에서만 생활하는
저같은 임신부들에게도 이 영양소는
턱 없이 부족할 거예요.
임신 초기엔 조심해야한다는 이유로,
중기, 후기엔 몸이 무거워진다는 이유들로
내 몸 하나 건사하기도 힘든데
밖에 나가서 일광욕을 한다니요.
그렇다고 음식으로 섭취하기엔 이 마저도
자외선의 도움이 없이는 우리 몸에서
합성이 잘 되지 않는다고 하더라고요.

임신을 하고나니 먹어야 할 것들,
먹지 않아야 할 것이 너무 많더라고요.
음식물로 섭취를 하려면
달걀 노른자, 우유, 두유, 고등어, 치즈 등을
많이 먹어야 하는데
이런 것들을 꾸준히 챙겨 먹는다 하더라도
음식으로 섭취할 수 있는 양은 극히 적다고 합니다.
뿐만 아니라 체내에 잘 흡수가 되기 위해서는
햇빛의 도움도 필요하다고 하고요.
그런데 임신부에게 이 영양소가 부족하면
영양결핍의 문제가 아니라
조산의 위험이 있다고 해서
임산부비타민D의 도움을 받아야겠더라고요.

임신 후 몸에 좋은 것들을 하도 찾다보니
검색왕이 됐지만 이쪽으로는
아무래도 조금 부족한감이 있는 것 같아
임신 선배들에게 도움을 요청했죠.
탯줄을 통해서 태아에게 제가 먹는 것들이
바로 전달되기 때문에
심사숙고해서 선택하라고 조언을 해주더라고요.
그러면서 추천해준 게 있는데
제가 찾은 것과 똑같은 것이지 뭐예요?
이미 그 분들은 임신초기부터 먹고 있다고 하니
더 믿음이 생기더라고요.

더군다나 내 몸에 부족한 영양분은 채우고
뱃속에 있는 아기 위해 먹는 건데
아무거나 먹을 수는 없잖아요.
더욱 꼼꼼하게 체크하기 위해서
제가 세운 조건이 몇 가지가 있었어요.
첫번째는 화학첨가물을 사용하지 않은 것,
하루에 꼭 채워야하는
권장량을 충분히 채울 수 있는 것,
그리고 화학성분이 없고
믿을만한 좋은 성분이 들어있는 것이었어요.

특히 이 영양소는 우리 몸 속에서 칼슘의 흡수를 돕고
콜레스테롤을 분해해주고,
면역력까지 강화시켜주는 영양소잖아요.
성인 기준 하루 권장 섭취량은 400IU이고,
임신부의 경우 조금 더 높은 600IU라고 해요.
그런데 우리가 하루 권장량을
음식으로 채우기 위해서는
달걀, 우유, 치즈 등을 많이 먹어야하는데
여기에 들어 있는 영양소의 양도 적어서
추가적으로 보충을 해줘야한대요.

귀차니즘이 팽배한 저는
지인들의 추천과 검색을 바탕으로
닥터아돌 임산부비타민D 제품을 선택했어요.
찾다보니 제가 세운 조건들도 부합하는 것이 많았는데
하루 섭취량이 부족하면
아무리 좋은 조건이라도 고민이 되잖아요.
그렇지만 이건 성인기준은 물론이거니와
임신부 기준보다 높은 1000IU나 함유 돼 있었어요.

그리고 자연 유래 건조 효모를
주 원료로 사용해 뼈를 형성해주는 것과
골다공증 발생 위험까지 줄여준다고 하더라고요.
아기들은 엄마의 골수까지 빼 먹으며 자란다고들 하죠?
출산 후 뼈가 약해지고 골다공증이 생기기 마련인데
임신을 했을 때부터 먹으면
출산 후 생길 골다공증 발생 위험도
줄어든다고 하니 저에게는
듣던 중 반가운 소식이더라고요.

보다 빠르게 체내에 흡수시키기 위해서는
비타민D3를 섭취해야 하는데
이 제품은 식물성 원료인
자연유래 건조효모 비타민D3를 사용해
D2보다 체내 흡수율을 높였다고 합니다.
열심히 찾아서 먹었는데
몸에 흡수가 잘 되지 않는다면
이것만큼 속상한 일이 없겠죠?

정제나 타블렛 같은 캡슐을 만들기 위해서는
화학적 첨가물인 화학부형제가 들어가는데
이건 가루가 뭉치거나 달라붙는 것을 막아주고,
알약을 코팅할 때 주로 사용한다고 해요.
그런데 이걸 장기간 복용해
체내에 축적되면 과민성 대장증후군,
설사 등의 장질환부터
두드러기, 알레르기와 같은 피부질환까지
유발할 수 있다고 하니
이런 것도 반드시 체크를 해야겠죠?

특히 임신부가 화학 성분을 먹으면
아기에게 그대로 전달 되어
기형아, 유산 등을 유발할 수 있다고 해요.
닥터아돌 임산부비타민D 제품은
불필요한 화학성분은 줄이고
동물성 젤라틴 캡슐도 사용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화학첨가물인 부형제 없이
원료를 압축한 타블릿 형태로 만들어
더욱 믿고 섭취할 수 있었어요.

직접 먹는 것들은 재료도 중요하지만
보관기간이나 유통도 빼 놓을 수 없잖아요.
좋은 것들을 찾았는데
보관이 까다롭다거나
유통이 복잡하고 어렵다면
그야 말로 그림의 떡이겠죠.
그런데 식품원료 보관, 유통에 관해서
기준이 엄격한 미국과 유럽국가들의
원료를 사용해 믿을 수 있었어요.

요즘엔 물건을 살 때
원산지 체크는 기본이고
성분까지 꼼꼼하게 확인하게 되더라고요.
심지어 성분 함량까지 보는 분들도 많으시죠?
제가 선택한 임산부비타민D 제품은
보여주기 식으로 쓰지 않고
주원료뿐만 아니라 부원료까지
전성분을 공개했거든요.
그러다보니 점점 더 신뢰가 쌓이더라고요.

이 제품은 제가 먹어왔던 것과는 달리
가루날림이 있어서 고민을 좀 했었거든요.
그런데 이런 고민은 저의 기우에 불과했어요.
오히려 합성 첨가물인
부형제를 넣지 않았기 때문에
타블렛이 오히려 잘 부러지고
손에 가루가 묻어나는 것이더라고요.
모양이 안 예쁘고, 표면이 매끄럽지 않고,
검은 점이 박혀있다는 것 자체가
첨가물이 없는 것을 증명하는 것이기 때문에
여기서 또 한 번 안심이 되었어요.

임신 초기 비타민D가 너무 부족하다는
의사선생님의 진단을 받고 이 제품을 챙겨 먹다보니
먹다보니 임신부 뿐만 아니라
잦은 야근으로 피로감은 점점 쌓여가고
면역력까지 떨어지고 있는 직장인들에게도
정말 필요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그래서 저는 요즘들어
부쩍 피곤해하는 남편을 위해서
임산부비타민D 구매를 더 하려고 해요.

아무거나 먹고 쓸 수 없는 임신부들,
그 중에서 예민하기로 주변에 소문난 제가
몇날 며칠을 찾아서 선책한 임산부비타민D를
저만 알고 있기엔 너무 아깝더라고요.
좋은 건 ‘두 번 알리고, 세 번 알리자’가
제 인생 모토거든요.
밖에 나가기가 꺼려지는
요즘같은 때 햇볕은 포기해도
내 건강까지 포기 할 순 없으니까요.
많은 분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
제가 구매한 링크 슬쩍 놓고 갈게요.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