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슘 마그네슘 비타민D 매일 새로운 활력소

여자의 자존심인 하이힐을 신으면 저도 모르게
자신감이 샘솟는 것 같아 중요한 모임이나 행사가
예정돼 있으면 7cm 이상 굽의 하이힐을 신곤 해요.

지난 주말에도 친구 아들 결혼식에 다녀왔는데,
오랜만에 남편과 스타일에 힘을 주고 간다고
높은 하이힐을 무리해서 신고 다녀왔어요.
칼슘 마그네슘 비타민D를 섭취하게 된 계기였답니다.

잠깐의 만족을 위해 높은 신을 신었다가 그 후
내내 허리도 아프고 무릎도 아프고 시름시름
앓아 눕게 되었답니다.
한창 젊은 20-30대에는 매일 같이 출퇴근 길에
신고 뛰어 다녀도 무리가 없었는데 괜히 지나간
세월이 야속하게만 느껴지더라고요.

또 동시에 건강하고 젊을 때 관리를 더 잘 했으면
지금 나이가 들어서 덜 고생했을 것 같다는 생각도 했고요.

사실 저는 성인이 되면 뼈 성장이 멈추고 더 이상
생성이 일어나지 않는 조직이라고 생각했어요.
어른이 되면 키가 더 크지 않는 다는 것이 바로
그러한 이유라고 생각했었거든요.

또 나이가 들어서 뼈가 시리고 골다공증이 발생하는
이유는 오래된 물건이 닳는 것처럼 뼈를 오래 사용해서
그 튼튼함이 약해졌기 때문이라고 생각했어요.

칼슘 마그네슘 비타민D 영양소에 대해서는
익히 들어 알고만 있었지 어떤 역할을 하는지도
제대로 알지 못하고 참 제가 많이 무지했더라고요.
뼈는 평생 동안 생성과 흡수를 반복하는, 살아있는
조직이라 1년에 약 10%의 뼈가 교제된다고 해요.
그렇게 10년이 지나면 10년 전과는 완전히
다른 뼈를 가지고 있게 되는 거지요.

그렇다면 골다공증이 생기는 이유는,
뼈가 흡수되고 새로 생성되어야 하는 과정에서
칼슘이 부족하여 제대로 튼튼하게 생성되지 못했기 때문이래요.

노화가 진행되면서 부갑상선호르몬이 더욱 많이
분비되는데, 뼈 흡수를 촉진하는 반면 칼슘 흡수를
방해하는 특성이 있다고 해요.

여성 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은 이 호르몬의 작용을
최대한 방해하는 역할을 하는데 폐경으로 인해
에스트로겐 분비가 적어지면 골다공증 위험이 커지는 거죠.
뼈가 빠르게 흡수되는 것을 막을 순 없지만
칼슘을 더 많이 섭취해서 채워주는 것이 필요했어요.

골다공증의 원리를 이해하고 나니 칼슘을 보충제로
챙겨 먹어야 하겠더라고요.
근데 칼슘 영양제를 먹고부터 이상하게 눈꺼풀이
자꾸만 떨리기 시작해서 약품 부작용이라 생각하고
겁이 나서 병원으로 달려갔죠.

알고 보니 칼슘을 흡수하려면 마그네슘이 사용되는데
칼슘 섭취가 늘어나 마그네슘 소비량이 늘어난 탓에
마그네슘 부족 현상이 생긴 거에요.
근육과 신경 기능을 유지하는 마그네슘이 부족하면
눈꺼풀 떨림 현상이 생겨 심각성을 알리는 거에요.

칼슘과 마그네슘은 항상 같이 챙겨 먹어 줘야
효능을 얻을 수 있다는 사실을 이제서야 알게 되었답니다.
칼슘 마그네슘 영양제를 다시 알아보던 중
지인의 추천으로 닥터아돌 칼슘 마그네슘 비타민D를
접하게 되었어요.

칼슘은 아무리 먹어도 흡수율이 제한적이고
일부만 흡수된 후 나머지는 체외로 배출되거든요.
칼슘 흡수율을 높이는 보조성분이 필요한데
그것이 바로 비타민D였던 거에요.

막상 신체에서 이상 징후를 보내오고 실제로
불편함을 느끼게 되기 전까지는 특별한 관심도 없었고
궁금증도 없었지만 내 일이 되고 보니 마음이 급하더라고요.

몸에서 어떤 이상 증상이 나타나고, 그래서 필요한
성분이 무엇이며 그 성분들의 특징이 무엇인지
명확하게 파악부터 할 필요가 있을 것 같았죠.
칼슘 마그네슘 비타민D 보충제 구매를 결정하기 전에
찬찬히 공부해 보았어요.

먼저 칼슘은 뼈와 치아를 형성하는 주 요소로
필수 영양소 중 하나입니다.
몸을 지탱하는 뼈뿐만 아니라 신경과 근육 기능을
유지하는 데도 도움을 주지요.

이 영양소가 부족하면 골다공증부터 시작해서
각종 골격근에 이상증상이 발생하고 혈액응고가
잘 이루어지지 않는 증상이 나타나게 된대요.

마그네슘은 체내에 칼슘이 흡수되는 데 활용되며
에너지 이용에 필요한 성분으로 신진대사 역할을
하기 때문에 우리 몸을 지켜주는 성분이라 불려요.

신경과 근육 기능을 좌지우지 하기 때문에
마그네슘 결핍 시 근육 경련이나 손발 저림 현상부터
신체와 정신 건강의 약화를 불러 온대요.

비타민D는 햇볕을 통해 체내 합성을 하고
이를 통해서 1일 권장량의 90%는 얻을 수 있어요.
그러나 외부 활동이 적은 현대인들의 특성 상
대부분이 비타민D 결핍 증상을 겪고 있다고 하죠.

칼슘 흡수를 빠르게 촉진하는 데 필요한 성분이며
뼈 형성에 사용되는 비타민D는 면역력 증가에도
필수 성분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 성분이 부족하면 활력을 잃고 우울감에 빠지며
근육에 기력이 없어 기운이 쳐지는 현상이 나타난대요.

칼슘 마그네슘 비타민D 셋 중 하나라도 결핍되면
세가지 영양분 모두 제 기능을 발휘하는 데 불편함을
겪을 수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어요.

영양제를 섭취한다면 반드시 이 세가지 성분이 모두
함유된 제품을 골라야 하는 거지요.
지인이 추천해 주었던 제품이 저에게 딱 맞았던 거에요.

각종 영양소는 자연 그대로 섭취하는 것이 가장
좋지만 그것이 어렵다면 어쩔 수 없이 저처럼
보조 약품의 도움을 받게 되겠죠.

약품을 만들기 위해서는 제조 과정에서의 생산성을
높이거나 혹은 약품 취식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화학 부형제를 쓰는경우가 많거든요.
건강 보조제로 먹는 약품에 화학 첨가물이 포함돼
건강을 악화시킨다면 정말 너무 속상하겠죠.

닥터아돌 칼슘 마그네슘 비타민D는 합성부형제가
들어있지 않은 제품으로, 최대한 화학 첨가물을
줄이기 위해 성분을 조정했다고 하더라고요.
덕분에 약에서 특유의 향이 나고 손에 가루가 좀
묻어나기는 하지만 그런 특징이 오히려 더 달갑게 느껴졌어요.

원재료와 부재료를 모두 기재하여 소비자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전성분을 좀 더 믿음도 갔어요.
주재로뿐만 아니라 각종 과일과 채소 등의 부재료로
각종 식이섬유와 비타민까지 보충할 수 있게했어요.

칼슘은 천연유래 해조칼슘으로 자연에서 채취한
성분을 사용하여 인체에 좀 더 안전하게 적용되면서도
또한 흡수율까지 높인 제품이었어요.
마그네슘 역시 쌀에서 추출했고요.

원재료를 천연 유래 성분으로 사용하는 것 이상으로
성분을 가공하는 방식까지 신경을 썼는데,
저온에서 살균하고 가열한 제품이거든요.
원재료의 효능은 그대로 살리면서도
흡수율은 높이고 부작용은 최소화 할 수 있죠.

칼슘 마그네슘 비타민D는 매일 2알씩 2번, 총 4알을
섭취하면 되는데, 한 통이 120정이라 딱 한 달 분량이에요.
식전과 후를 가리지 않고 매일 같은 시간대에
먹으며 한 통을 모두 섭취했어요.

늘 앉았다 일어날 때마다 우두둑 소리를 내던
무릎 관절 소리가 확실히 줄어들었고 무엇보다
항상 뭘 먹어도 힘이 나지 않았는데 활력이 생겼답니다.
생기가 넘치니 좀 더 활동성을 갖추게 되고
선순환이 반복되더라고요.
남편과 함께 꾸준히 섭취하면 좋을 것 같아서
3개월치를 추가로 구매했답니다.
나이가 들수록 활력이 넘치는 생활을 남편에게
선물하고 싶었거든요.

Leave a Comment